HOME > 학회게시판 > 학회소식
[회원사 동정] 재료기계 분야(포스코, 현대자동차) 2017-10-24
관리자 695

포스코 

 

* 미국 인디애나주 선재 가공센터 준공 *

 

 포스코가 세계 최대 선재시장인 미국에 연산 2만 5,000톤 규모의 선재 가공센터를 가동한다. 선재는 자동차, 전자, 산업기계, 건설 등에 사용되는 볼트, 너트, 베어링, 봉형강 등을 만드는 데 사용되는 철강제품이다. 동사는 지난 9월 23일(미국 현지기준 22일) 미국 중부 인디애나주 제퍼슨빌에서  선재 가공센터 준공식을 가졌다. 이번에 준공한 선재 가공센터는 원소재인 선재를 공급받아 열처리, 불순물제거, 가는 선재로 가공하는 과정을 통해 고객사가 원하는 두께, 강도의 최종 제품을 생산하는 시설로, 지난해 4월 착공해 총 2,090만 달러가 투입됐다. 해외 선재 가공센터로는 멕시코에 이어 두번째다.  동사는 미국 현지 철강사들이 생산하지 않는 고가의 자동차용 부품 및 베어링 위주로 생산하고, 고객사에게 단순 제품판매 뿐 아니라 품질지원, 신강종개발, 이용기술 제공까지 고객사 현지 서비스를 한층 강화해 미국 현지 고급선재 시장을 선점할 계획이다. 이곳에서 생산하는 제품들은 미국에 진출한 한국기업 심블렉스, 태양금속과 미국 현지 자동차부품사 닛산, 폰타나 등에 납품될 예정이다. 이번 선재 가공센터는 세계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있는 중소기업들에게 새로운 사업 기반을 제공했다. 동사가 미국 시장에 먼저 진출함으로써, 선재를 사용하는 국내 부품사들이 포화된 국내시장을 넘어 세계 최대 선재시장인 미국으로 진출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 것이다. 일본의 경우도 일본 선재 업체가 먼저 미국 생산을 시작하면서 안정적인 현지 공급이 가능해지자 일본 자동차 부품사들이 대거 진출할 수 있었다.

 

 

 

현대자동차 

 

*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위한 MOU 체결 *

 

현대자동차가 SK네트웍스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동사는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선도적으로 구축하고자, 주유소 내 공용으로 사용 가능한 국내 첫 100kW급 급속 충전기를 설치하는 ‘전기차 충전 시범사업’을 SK네트웍스와 시행한다. 이번 협약으로 동사는 SK네트웍스와 함께 2018년 1월부터 전국 SK직영주유소 3개소(서울 2개소, 대구 1개소)에 100kW급 전기차 급속 충전 시설을 설치해 시범 운영에 들어가며, 추후 이용률 및 충전 행태 분석을 통해 내년 하반기 전국적 확대 시행을 SK네트웍스와 함께 검토할 계획이다. 이번 시범 사업은 국내 최초로 100kW급 급속 충전기가 설치되는 것이 특징이며, 이를 통해 전기차 급속 충전 시간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동사가 내년 상반기 출시를 앞둔 코나 전기차(EV)의 경우 한 번 충전에 390km 주행을 목표로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만큼 배터리 용량도 대폭 증가될 것이며, 이 경우 100kW급 급속 충전기를 활용해 충전하면 충전 시간 절감 효과는 더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 충전기의 구축과 관리는 동사에서 인프라 확대를 위해 출자한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를 통해서 이루어질 예정이며, 현대자동차 고객들에게는 운영이 시작되는 2018년 1월부터 1년간 무제한 무료 충전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동사는 국내 전기차 시장 확대 차원에서 타사의 전기차 이용 고객에게도 충전소를 개방해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본 회원사 동정은 학회의 특별회원사 홈페이지 및 관련 뉴스를 편집한 것 이며, 이와 관련한 사항은

학회 사무국 황희용 과장(02- 538-6511) 로 연락바랍니다.